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5.18민주화운동 제40주년..5월 정신 꽃 피우길
사회 2020.03.17 고우리
【 앵커멘트 】
올해 40주년을 맞은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준비가 본격화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당초 계획됐던 서울시민과 함께하는 출범식은 취소됐고, 해외 인사 초대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고우리 기자입니다.

【 기자 】
제 40주년 5.18민중항쟁 기념행사 주제는 "기억하라 오월정신! 꽃피어라 대동세상!" 입니다.

5.18이 광주를 넘어, 5.18을 직접 경험하지 않은 사람들과도 함께할 때 5월 정신이 꽃 피울 수 있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40주년 슬로건에 걸맞게 기념 행사는 시민 참여형 프로그램으로 구성됩니다.

5.18을 맞아 광주를 방문한 사람들을 위해 캠핑장을 운영하고, 항쟁 당시 궐기대회를 재현해 다양한 사람들의 목소리를 담을 예정입니다.

▶ 인터뷰 : 조진태 / 5.18기념행사위원회 집행위원장
- "추모와 해원의 문화제를 진행하면서 미완의 5월 대동세상을 광주를 넘어 전국과 세계 속에 부활시키겠다는 결의를 선언합니다"

기념식 장소도 더 많은 사람들과 함께할 수 있도록 매년 열리던 5.18민주묘지가 아닌 옛 전남도청 앞으로 옮기는 방안이 유력합니다.

다만, 코로나19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으면서 행사가 대폭 축소될 가능성도 높습니다.

▶ 인터뷰 : 이철우 / 5.18기념행사위원회 상임행사위원장
- "(충실하게 행사를 준비하고 있지만) 코로나19 사태가 이런 상태로 지속된다면 축소 내지는 일부 연기를 한다든지"

행사위는 먼저 오는 24일 서울 시민과 광주 시민 3백여 명이 함께 할 예정이던 출범식을 취소하고, 온라인으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또, '임을 위한 행진곡'과 연관이 있는 나라 인사들을 초청했지만 대부분 코로나19로 참석이 어려운 입장이라며 관련 행사 연기를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c 고우리입니다.

kbc 방송프로그램, 지역민과 함께하는 k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