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여수시청 간부공무원, 여직원 상습 성추행 의혹
사회 2022.01.18 18:18 박승현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여수시청의 한 간부공무원이 부하 여직원을 상습 성추행했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 여수시가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여수시는 시청 A과장이 지난해 11월부터 지금까지, 같은 부서 부하 여직원 B씨를 30여차례에 걸쳐 상습적으로 성추행했다는 제보가 감사실에 접수됨에 따라 '성희롱 고충심의위원회'를 구성해 사실관계 확인에 들어갔습니다.

이에대해 A과장은 절대 성추행은 없었으며 직원이 오해를 한 것 같다고 주장하고 있는데, 여수시는 A과장을 상반기 정기인사가 모두 마무리 된 이후 갑자기 동장으로 발령냈습니다.

앞서 여수시는 지난 2015년에도 간부 공무원이 부하 여직원을 상습 성추행한 사실이 확인되면서 행정안전부로부터 기관경고 조치를 받은 적이 있습니다.

박승현 사진
박승현 기자
shpark@ikbc.co.kr
슬기로운 안심여행 전남이어라 - 남도여행길잡이 Go
KBC 뉴스에 제보해 주세요